추천링크
추천링크

하와이 유학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빛나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237.183), 작성일 09-06-03 07:28, 조회 3,553, 댓글 1

본문




곰이싸 예수님



곰이싸 빛나리



오늘은 무슨 일로 이렇게 왔냐?



마음 공부하는 사람들이 공부 잘하는 방법 좀 가르쳐 주세요.



공부를 잘하려면 하와이 유학을 갔다 와야 한다.



꼭 하와이 유학을 갔다 와야 합니까?



나도 어렸을 때 하와이 유학을 갔다 왔어!



정말 공부하러 유학 갔다 온 것입니까?



아니 놀 遊 배울 學 놀러갔다 왔다는 말이다.



그곳에서 놀면서 배운 것이 있어!



뭔데요?



나도 돈 들여가며 하와이까지 가서 배운 것인데 어떻게 그냥 가르쳐 주냐?



너는 회 사준다고 말해 놓고는 입을 싹 닦아버리지 않았느냐?



그래도 좀 가르쳐 주세요. 예수님!



그렇다고 내 바지를 잡아당기면 바지 벗겨져!



알았다. 알았어!



빛나리가 내 바지를 벗기려고 하니까 가르쳐 주는 겨!



그런 열성이 필요한 겨! 스승의 수염을 뽑아버릴 기세로 덤벼야 하는 겨!



그래야 스승도 수염이 뽑히며 아프니까 어쩔 수 없이 스승이 가르쳐 주는 것이 아니겠어!



하와이에서 놀면서 배운 것이 HOW 와 WHY 야!



연속에서 읽으면 HOWHY 하와이 아닌감.



무슨 일이든지‘왜’ 와 ‘어떻게’ 로 질문을 던지면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되어있어!



그러면 공부를 잘하게 되는 거여!



마음공부를 하고 싶으면 먼저 마음에 관계된 질문을 던져야지!



빛나리야 마음은 볼 수 있냐?



볼 수 없습니다.



왜 볼 수 없냐?



마음은 우리 속에 있으니까요?



그럼 마음을 우리 밖으로 내 놓으면 볼 수 있겠네!



마음이 밖에 있다고 한다면 볼 수 있겠죠!



어떻게 하면 마음을 밖으로 나오게 할 수 있을까?



마음이 내 안에 있다는 고정 관념을 버려야만 합니다.



그래 맞다. 먼저 빛나리가 해를 상상하면 해는 네 마음에 들어 있을 것이다. 



해는 어디에 들어 있는고?



제 마음에요.



진짜 해도 실은 너의 마음속에 있다.



이제 해를 담고 있는 그릇은 바로 빛나리의 마음이다.



산을 보고 있다면 그 산은 바로 빛나리의 마음에 있지 않느냐?



네~ 제 마음에 있습니다.



저 바위가 네 마음 안에 있느냐 네 마음 밖에 있느냐?



내 마음 안에 있습니다.



빛니라의 마음이 작냐?  크냐?



아주 큽니다.



빛나리는 이제 마음이 잘 보이느냐?



네~ 잘 보입니다.



네 마음이 보이면 네 마음 안에 있는 모든 것을 사랑하도록 하여라.



네 마음에 들어온 모든 것은 네 마음의 손님들이니라.



네 마음에 놀려온 손님들이라면 너는 그들을 기쁘게 해줘야 한다.



그 손님들에게 욕하지 않고, 서로 축복하며 산다면 얼마나 좋겠냐?



길을 지나가는 사람들이 네 안에 있느냐 밖에 있느냐?



제 안에 있습니다.



그럼 그들에게 축복하는 마음으로 선을 베풀도록 하여라. 



어떻게 하면 됩니까?



미용사고 하면 되는겨!



미안해요. 용서해요. 사랑해요. 고마워요.



성경에 네 영혼이 잘 됨같이 범사에 잘되고 라고 하지 않았느냐



너의 마음에 미용사고로 가득 찬다면 네 마음이 잘 될 것이고 모든 일이 잘될 것이다.



공부를 잘 하려면 하와이 유학을 다녀오면 되는 것 알겠지?



네~



역시 하와이가 물이 좋아~ 관광하기도 좋고 잘못하면 물에 빠져죽지만



아무튼 HOWHY가 좋아~



빛나리 네가 수고가 많다~~~



아니에요, 선배님~~



이놈이 개그콘서트 공연하냐?



예수님이 먼저 하셔놓고선 ㅋㅋ



그래 하와이에 유학 가거든 해변에서 한번 만나자!



AUM~~~~~





                                잘샬롬 _()_



 

아름다운 마음님의 댓글

아름다운 마음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3.♡.179.30,

  역시 빛나십니다. ^^ 웃으며 공부할 수 있는 기쁨을 주시는 빛나리님께 미용사고를~~~~
오늘 마음내서 옴진동을 소리내서도 하고, 속으로도 하니 몸에서 여기저기 반응이 올라오네요.. 열심히 수련해야 겠어요..
빛나리님! 사랑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