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입력 2019.01.14 (08:49) 수정 2019.01.14 (08:51) 경제


올해 반도체 세계시장 2.6% 성장 ‘연착륙’ 전망
전세계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슈퍼호황'이 사실상 중단됐지만 당분간 수요가 꾸준히 이어지면서 연착륙에 성공할 것이라는 전망이 잇따라 제기됐습니다.

특히 글로벌 업계 1위인 삼성전자가 지난해 4분기 '어닝쇼크'를 기록했으나 10년 전에 겪었던 '반도체 적자'가 재현할 가능성은 거의 없으며, 당분간 연간 수십조 원의 영업이익은 무난할 것으로 기대됐습니다.

오늘(14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글로벌 IT 전문 시장조사업체인 가트너는 최근 보고서에서 올해 전세계 반도체 시장 매출이 총 4천890억 달러(약 545조 원)로, 지난해(4천770억 달러)보다 2.6%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2017년과 지난해 각각 21.6%와 13.4%로, 2년 연속 두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한 것과 비교하면 급격히 둔화하는 것이지만 시장 성장세는 계속될 것이라는 '낙관론'인 셈입니다.

특히 내년에는 시장 매출이 5천280만 달러로, 올해보다 8.1%나 증가하면서 다시 '업턴(상승 국면)'에 접어들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이어 오는 2021년에는 1.8% '역성장'한 뒤 2022년 증가율이 3.8%에 그치며 성장세가 다시 주춤하겠지만 2017∼2022년 연평균 성장률이 5.1%로, 이전 5년간(2011∼2016년 2.6%)의 2배 수준에 달할 것으로 보고서는 예상했습니다.

또다른 시장조사업체인 VLSI리서치는 올해 반도체 시장 매출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던 지난해보다는 1% 줄어들겠지만 내년에는 다시 7% 증가세로 돌아설 것이라고 전망했고, 링스 컨설팅도 오는 2022년까지 시장 성장률이 6.9%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가트너의 밥 존슨 애널리스트는 "앞으로 시장이 다소 불안하겠지만 중장기 전망은 여전히 긍정적"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특히 "D램 시장의 경우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미국 마이크론 등의 '과점 구조'이기 때문에 서버·스마트폰 생산업체들이 높은 가격을 지불할 것"이라며 "이울러 자동차와 스토리지용 수요 비중이 확대될 것이라는 전망도 긍정적"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업계에서는 삼성전자의 지난해 4분기 반도체 사업 영업이익이 2017년 3분기 이후 처음으로 10조 원을 밑돌며 최근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지 못했으나 올해도 25조∼30조 원에 달하는 '반도체 흑자'를 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최근 4차 산업혁명의 화두로 떠오른 인공지능(AI), 5G, 자율주행 등에서 새로운 수요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에 2008~2009년의 '반도체 실적 악몽'을 다시 겪을 가능성은 없다는 것입니다.

삼성전자는 2008년 4분기와 2009년 1분기에 전세계 D램·낸드플래시 시장의 공급 과잉 현상 등으로 인해 반도체 사업에서 각각 6천900억 원과 6천700억 원의 영업손실을 냈습니다.

업계 관계자는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슈퍼호황은 끝났지만 매달 조 단위의 영업이익을 내는 사업을 '부진하다'고 평가하는 것은 무리"라면서 "특히 올 하반기부터는 다시 상승 기류를 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단독]삼성 오늘 비메모리 육성·상생 '비전 2030' 발표 D.H.Cho 2019.04.24 48
53 삼성 '파운드리 드라이브' 통했나···흔들리는 TSMC D.H.Cho 2019.03.28 81
52 삼성, 세계 최대 용량 모바일D램 양산 D.H.Cho 2019.03.14 80
51 D램 대안으로 개발한 M램, 두뇌붙여 자율주행에 적용? D.H.Cho 2019.03.06 75
» 올해 반도체 세계시장 2.6% 성장 ‘연착륙’ 전망 D.H.Cho 2019.03.04 91
49 [삼성전자 컨콜] "반도체 신기록 내년에도 이어진다...메모리 넘어 파운드리까지"(종합) D.H.Cho 2018.10.31 238
48 반도체 코리아 '초격차 승부수'..삼성전자·SK하이닉스 설비투자 강화 D.H.Cho 2018.10.04 271
47 삼성전자, 자동차 전장·자율주행 AI 연구개발에 25조원 투자 D.H.Cho 2018.08.11 233
46 "반도체 초호황 사이클 이제 시작...5년 더 간다" C.W.Chung 2017.09.21 1325
45 “반도체 R&D 지원은 대기업 특혜”…정부가 자초한 초호황 반도체 산업 인력난 C.W.Chung 2017.08.16 1467
44 韓기업 '반도체 지도' 다시 그린다 C.W.Chung 2017.05.29 1568
43 차세대반도체, 새로운 도전의 시작 C.W.Chung 2017.04.25 1489
42 애플-구글, 이젠 삼성폰 디자인 베끼나 C.W.Chung 2017.04.11 1421
41 반도체 영업익 13.5조 낸 삼성電, 협력업체도 ‘방긋’ C.W.Chung 2017.04.05 1323
40 삼성전자, 연말 2세대 10나노 반도체 양산 개시 C.W.Chung 2017.03.16 1334
39 미래 자동차 Pop up C.W.Chung 2017.03.09 2833
38 [삼성전자 실적] 스마트폰 악재에도 호실적… 반도체 초호황 바람 탔다 C.W.Chung 2017.01.27 1499
37 SK하이닉스 10나노대 D램 첫 개발… 삼성과 격차 좁힌다 C.W.Chung 2016.12.15 1600
36 삼성, 테슬라에 차량 반도체 공급한다 C.W.Chung 2016.12.09 1338
35 SK하이닉스, AMEC 식각장비 구매 중단 왜? C.W.Chung 2016.12.06 1721

Electronic Materials Processing Laboratory(2E-244)
Department of Chemical Engineering, Inha University
100 Inha-ro, Nam-gu, Incheon, Korea, 402-751
TEL: 032-860-7473 FAX: 032-872-0959